티스토리 뷰

생리전 연두색냉 냉에 대해 알아보자


여성분들은 주기적으로 생리를 하게 되는데 이로인해 자궁에 있는 이물질들이 나오게 됩니다.



이물질 뿐만 아니라 질벽이 허물어지면서 나오게 되는데요.

생리전에 연두색냉이 나오는 경우도 있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냉은 질 분비물로서 호르몬의 변화로 인해 분비되는 분비물이라고 하는데요.

세균 등도 같이 나와 병적 질분비물일수도 있다고 합니다.



정상적인 냉은 질에서 분비가 되는 액체라고 하며 자궁경부에서도 나온다고 합니다.

관계시에는 통증완화의 효과가 있고 배란을 할때에는 원활하게 안착할 수 있게 도와준다고 하는데요.



연두색냉이 나온 경우에는 트리코모나스 질염의 경우에 나온다고 합니다.

초록색이나 연두색의 냉이 발생하기도 하며 생선 썩은내가 난다고 합니다.



또한 간지러움증도 같이 동반된다고 하며 이는 질염중에 하나라고 하는데요.

그렇기에 병원에 가셔서 정확한 진단을 받아보셔야 합니다.



관계를 가지실 때에는 제대로 된 피임을 꼭 하셔서 예방하셔야 됩니다.

물론 청결이 제일 우선시되며 항상 샤워를 해주셔야 하는데요.



병원 방문을 하신 뒤 치료를 하시면 생각보다 간단하게 처리가 된답니다.

지금까지 생리전 연두색냉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